editor’s Pick

조회수: 96
9월 15, 2021

photographed by park kun woo

환절기, 피부 건강을 지켜줄 필수 아이템 13.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데코르테 루즈 데코르테 #02 시그니처 레드
부드럽게 발려 입술에 ‘착’ 하고 붙는 글로시한 텍스처가 압권이다. 풍부한 보습 성분 덕에 마치 립글로스를 바른 듯 볼륨감 넘치는 입술을 연출해주는데, 3백65일 립밤을 휴대해야 하는 건조한 에디터의 입술도 만족시켜줄 정도. 빈틈없이 채워주는 선명한 컬러감도 만족스러워 백 점 만점에 백 점을 주고 싶다! 3.5g 4만1천원대. 문의 080-568-3111 _by 에디터 이주이
딥티크 르 그랑 투어 컬렉션 밀리에스 센티드 오발
여행 가고 싶은 에디터의 마음을 대변하듯 때마침 나온 딥티크 60주년 컬렉션. 그중 태우지 않고도 공간의 향기를 효율적으로 바꾸어주는 석고 방향제가 아주 훌륭하다. 이탈리아의 무화과 농장을 거니는 듯 프레시한 향과 한순간 그리스 바닷가 마을로 데려다 놓은 듯한 무드를 선사한다. 35g 10만7천원. 문의 02-3479-6049 _by 에디터 성정민
실큰 퓨어
자극 없이 피부를 깨끗하게 세정해주는 뷰티 디바이스. 따뜻한 물로 얼굴을 적신 후 클렌저를 피부에 얇게 바르고, 타원을 그리듯 부드럽게 마사지하면 거품이 일며 섬세하게 클렌징해준다. 클렌징 모드는 모공 속 노폐물 제거에 적합하고, 마사지 기능을 이용하면 피부 각질 제거에 효과적이다. 타이머가 60초로 설정되어 있어 과도한 클렌징을 막아주며, 150g 정도의 가벼운 무게도 만족스럽다. 12만9천원. 문의 080-246-1234 _by 에디터 이주이
에르메스 트윌리 오 진저
통통 튀고 생기 넘치는 소녀들에게서 영감을 받은 향. 화사한 피오니 향이 감각을 일깨우고, 달콤한 진저와 신선한 시더우드가 어우러져 밝고 경쾌한 느낌을 전한다. 실크 리본을 두른 옐로 보틀에 덩달아 발랄해지는 듯한 느낌. 50ml 14만3천원. 문의 02-310-5174 _by 에디터 이주이
로라 메르시에 트랜스루센트 루스 세팅 파우더 라이트 캐쳐 #셀레셜 라이트
컬러감이 거의 없는 투명한 텍스처로 피부에 들뜸 없이 자연스러운 윤광을 부여해준다. 모공과 주름을 매끈하게 커버해주는 기능도, 장시간 이어진 야근에도 무너지지 않는 지속력도 만족스럽다. 29g 5만6천원대. 문의 080-564-7700 _by 에디터 이주이

닥터지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바디 워시
각질 케어 성분을 함유해 물리적 자극 없이 샤워하는 것만으로도 자연스러운 각질 제거를 돕는다. 무엇보다 샤워 후 찢어질 듯한 건조함 없이 촉촉하고 매끄러운 보디 피부로 마무리해주는 것이 큰 장점. 510ml 2만1천원. 문의 1811-9415 _by 에디터 성정민

샤넬 뷰티 르 리프트 립 앤 컨투어 케어
입술만을 위한 탄력 크림으로 식물성 알파파 농축물과 바이오 폴리머를 함유했다. 끈적이지 않고 실키한 텍스처가 입술을 부드럽게 감싸주고, 매끄럽고 탄력 있게 가꿔준다. 단 한 번 사용하는 것만으로 즉각적으로 리프팅 효과가 느껴지는 게 놀라울 따름이다. 15g 9만7천원. 문의 080-332-2700, chanel.com _by 에디터 이주이
달바 워터풀 톤업 선크림
마스크가 필수인 요즘 같은 때 선크림만 바르자니 초췌한 몰골을 가릴 방법이 없던 차에 이 제품을 만났다. 자연스러운 톤업 효과를 선사하는 것은 물론, 피부 속에 숨어 있던 은은한 광채를 끌어올려 마치 원래 좋은 피부인 듯 연출해준다. 50ml 3만2천원. 문의 1588-3819 _by 에디터 성정민
돌체앤가바나 뷰티 펠린아이즈 워터프루프 아이라이너 스타일로
위로 갈수록 슬림해지는 붓 펜 타입의 아이라이너로, 홑꺼풀에 작은 눈도 정교하게 라인을 그릴 수 있도록 돕는다. 한 번만 터치해도 진한 블랙 컬러로 발색되어 시크한 캐츠 아이를 그릴 때 특히 요긴하다. 지속력은 다소 떨어지나 클렌징 티슈 하나로 말끔하게 지워져 눈 자극이 덜한 것도 장점. 8ml 4만5천원대. 문의 080-564-7700 _by 에디터 성정민
디에스앤더가 톰 오브 더 이글스 퍼퓸드 캔들
스코틀랜드의 오크니 독수리 무덤에서 영감을 얻은 향이라고 해 텁텁하고 우울할 거라 생각했는데, 정반대다. 레진과 플랜트 오일 등을 사용해 수작업으로 제작했으며, 신선한 이끼와 시원한 바다가 느껴지는 향. 은은하게 기분 좋은 복숭아 향이 풍기기 시작했다. 198g 8만원. 문의 02-6905-3353 _by 에디터 장라윤
설화수 설린 워터에센스
가을 바람에 제일 먼저 반응하는 건 땅기고 갈라지는 느낌을 팍팍 주는 건성 피부다. 설화수 워터에센스는 세안 후 첫 단계에 사용했는데, 내용물이 피부 속을 비집고 들어가 하루 종일 든든하게 버텨주는 느낌이다. ‘겉바속촉’ 이라고, 피부 겉은 건조한 바람에 말라도, 속은 확실히 쫀득하고 촉촉하다. 150ml 10만원대. 문의 080-023-5454 _by 에디터 장라윤
이솝 파슬리 씨드 안티 옥시던트 인텐스 세럼
오랜 마스크 착용으로 일명 ‘턱드름’에 시달리고 있다. 마침 만나게 된 이 세럼은 도시인을 위한 피부 보호 데일리 세럼으로, 흡수가 빠르고 기분 좋게 매트한 느낌이라 미끈거리는 오일을 싫어하는 이에게 안성맞춤. 이솝 제품 특유의 향도 마음에 든다. 60ml 9만5천원. 문의 1800-1987 _by 에디터 장라윤
에어린 시더 바이올렛 오 드 퍼퓸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딱 이 시기에 잘 어울리는 향. 상쾌하고 시원한데 높고 깊은 느낌이다. 사방이 푸른 골짜기로 뒤덮인 숲 속 오솔길을 걷는 듯한 풍성함과 평화로움이 느껴지는데, 아마도 플로럴 우디 계열 향수이기 때문일 듯. 제비꽃잎, 버지니아 시더우드, 엠버, 그리고 가을 이끼, 호두, 샌들우드 향이 합쳐져 감각적이다. 50ml 15만5천원대. 문의 02-6971-3212 _by 에디터 장라윤



※ 장라윤(40대 건성), 성정민(30대 민감성), 이주이(20대 지·복합성)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