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BH 플래그십_서초 실용의 미학으로 채우는 일상

조회수: 107
5월 04, 2022

Space in Focus

날이 갈수록 트렌디한 감각과 개성을 내세운 공간이 생겨나는 서울의 풍경을 보다 다채롭게 수놓을 ‘뉴 스페이스’들이 눈길을 끈다. 신선한 감성의 갤러리인 프람프트 프로젝트(Prompt Project)가 양재천 인근에 앙증맞은 카페까지 곁들인 복합 문화 공간을 선보였고, 세련된 ‘북 살롱’ 문화에 앞장서온 애술린(Assouline)이 서울 진출 10주년을 맞이해 새 단장을 끝냈으며, 종이봉투만 봐도 느껴지는 단순함의 미학을 매력적으로 풀어내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GBH가 서래마을에서 멀지 않은 동네에 첫 플래그십 매장의 문을 열었다.


1
2
3

#GBH 플래그십_서초 실용의 미학으로 채우는 일상

실용성과 세련된 단순미의 인상적인 조화로 팬층을 꾸준히 넓혀온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GBH가 1호 플래그십 매장을 열었다. 지난 4월 말, 서울 서초구 내방역 인근에 자리한 흰색 외벽의 아담한 건물에 들어선 GBH 플래그십 매장은 3층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다. 캠페인 프로젝트 전시와 신상품의 큐레이션을 접할 수 있는 GBH 프로젝트(1층), 기본에 충실한 ‘타임리스’ 디자인의 어패럴(어덜트/키즈), 물건의 본질적인 쓰임새에 집중하는 홈 제품, 안전하고 순한 성분의 코즈메틱 등 3개 카테고리를 아우르는 GBH SHOP(2층), 프라이빗 쇼핑 서비스를 제공하는 VIP 라운지(3층)다. ‘일상을 채우는 물건을 만든다’는 디자인 철학을 추구해온 브랜드답게 병원이나 대형 마트에서 쓰이는 집기들의 실용적인 아름다움에 영감받아 매장을 설계했으며 이 같은 콘셉트를 바탕으로 철제 선반, 카트 등 기능성에 초점을 맞춘 다양한 제품을 소개한다는 방침이다. 플래그십 매장에서만 구매 가능한 상품군이 구비되어 있으며, 현재 1층의 프로젝트 공간에서는 GBH가 선정한 올해의 색 ‘Chill Orange’ 라인의 수납장, 가방 등을 선보이고 있다. 또 살짝 휴식을 취하면서 브랜드 제품을 몸소 경험해볼 수 있는 프라이빗 라운지는 그동안 주로 온라인이나 타 매장의 편집숍 섹션에서 접해온 GBH 팬들에게는 반가운 공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주소 서울시 서초구 서초대로32길 1  현재 전시 GBH 프로젝트(1층) ‘Chill Orange’ 제품 라인  홈페이지 www.gbh.kr

댓글 남기기